金樽美酒 千人血
玉盤佳肴 萬姓膏
燭淚落時 民淚落
歌聲高處 怨聲高

춘향가 중에서 이몽룡이 변사또의 생일 잔치에서 그의 폭정을 풍자하던 부분이다.
내가 한 것은 아니지만 해석하자면,

금주미주 천인혈이요  - 금잔에 담긴 향기로운 술은 천 사람의 피를 뽑아 만들었고
옥반가효 만성고라.    - 옥쟁반에 담긴 맛좋은 안주는 만백성의 기름을 짜서 만들었으며
촉루락시 민루락이요  - 촛대 흐르는 촛물은 백성들의 눈물이요
가성고처 원성고라.    - 노랫소리 높은 곳에 백성들의 원망하는 소리가 높더라.

오늘 문득.... 이 시조가 생각이 났다.
지금 이 나라 이 시대에 이몽룡 같은 사람 없을까?
처자식 버리고 홀로 떠나 하고 싶은 일 하면서 돌아다니는 캐릭터는 맘에 안 들지만
어려운 백성들을 보듬어 어려움을 해결해 줄 그런 사람이 필요하단 말씀.

'Review >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etc. - MB 휴가  (0) 2008.07.22
etc. -  (0) 2008.07.14
etc. - 춘향전 중 변사또 생일 잔치 부분  (2) 2008.07.04
etc. - 정의구현사제단의 촛불 시국 미사  (0) 2008.07.03
etc. - Euro 2008  (0) 2008.06.24
Posted by thanggl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7.09 16: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thanggle 2008.07.14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와 멋진걸요.
      컴맹인 제가 저걸 익히려면 좀 걸리겠지만, 조금 공부해서 한번 이용해 볼께요.
      열심히 하시는 모습 너무 보기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