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보니 금쪽같이 귀한 방학이 1주일도 남지 않았습니다. 곧 개강이라는 거죠. 이번 학기도 어쩌다 보니 강의를 3개나 맡게 되었습니다. 강의하기를 힘들어 하는 대다수의 분들은 저같은 사람을 보고 어쩌다...라면 혀를 차기도 합니다. 저같이 아직 자리를 잡지 못한 포닥이 이렇게 강의를 많이 한다고들 하면 놀라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물론 강의 준비하는 것도 어렵고, 하는 것도 어렵고, 학생들의 피드백을 받는 것도 힘들지만, 나름 보람도 있습니다. 대학 신입생 정도의 입문서를 가르치면서 보람 운운하기가 머슥하긴 하지만 그래도 한 학기가 끝나갈 때 쯔음 조금은 성장한, 조금은 저와 소통이 되는 학생들을 보면 보람...많이 느끼게 되거든요. 저 자신도 아주 기본적인 것부터 다시 생각할 때가 많구요. 하지만.... 역시 3개 좀 많죠?

이번 학기 강의는

1) 서*대에서 이공계 학생들을 위한 수학 및 연습 1
http://www.math.snu.ac.kr/taoffice/calculus/syllabi/2008/First-Semester/010.101-frame.html

조교할 때부터 거의 해마다 이 과목 교재를 보게 되는 군요. 교재는 김홍종 선생님께서 쓰신 "미적분학" 이라는 책인데 정석보다 많이 본 것 같습니다. 익숙한 과목이니만큼  강의하기도 수월하고, 채점도 (조교들이 알아서 다 해주니) 수월하지만 배우는 학생들에게는 4년이 걸린 과목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과목이죠.

2) 서*대에서 경영대 학생들을 위한 경영학을 위한 수학
http://www.math.snu.ac.kr/taoffice/calculus/syllabi/2008/First-Semester/010.107A-frame.html

이 과목은 내용 자체는 중고등학교 이과 미적분학에 가깝습니다. 거기에 약간의 미분방정식과 선형대수학을 수박 겉핧기식으로 가르칩니다. 가르칠 내용 자체는 제일 쉬울 수 있지만 미적분학을 전혀 배우지 않은 학생들, 즉 극한의 개념도 없는 학생들에게 가르칠 내용이라 가르치는 능력이 많이 요구되는 과목입니다. 음수의 개념이 전혀 없는 학생들에게 정수를 설명하기가 참 어렵듯이 아무 개념이 없는 그리고 대부분 수학을 싫어라하는 학생들에게 강의하려면 아무래도 능력자가 되어야만 합니다. 이 과목 교재는 김성기, 고지흡, 김홍종, 계승혁, 하길찬 선생님이 쓰신 교양을 위한 대학수학 1,2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성**대 교육대학원에서 추상대수학

대학원 석사과정의 정규 코스웍이니만큼 신경이 쓰이고, 대수학이 그렇듯이 해야만 한다고 생각하는 내용은 많고 시간은 항상 부족한 그런 과목입니다. 또 학생들이 저보다 나이가 많을 것 같다는 .... 안습상황. 이 과목 주교재는
Abstract Algebra by Davis S. Dummit, Richard M. Foote 로 했습니다. 저도 석사 때 예를 찾기 위해 본 후로는 거의 안 보던 책인데 이번참에 찬찬이 보게 생겼습니다. 시간이 많지 않은 교육대학원 수업이라 주로 예를 가지고 이야기하기엔 좋은 것 같습니다. 부교재는 누구나 그러하듯이 Algebra (GTM 73) by Thomas W. Hungerford 입니다. 사실 대학원 교재로는 이거만한게 별로 없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학기도 기대가 큽니다. 혹... 도움이 될 만한 것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

'Mathematician > Teach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특한 학생들  (2) 2008.03.22
다양한 국적의 학생들  (1) 2008.03.03
2008년 1학기 강의  (2) 2008.02.26
2007년 2학기 강의  (0) 2007.08.29
F를 줄 수 밖에 없어요  (0) 2006.06.18
Posted by thanggle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영이 2008.03.26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대는 남편 모교인뎅..^^
    스프링거 책 표지가 반가운 Hungerford책이네요..
    물론 전.. 제본한 책이었지만요..
    내가 1학년에 어떤 책으로 배웠는지도 기억 안 나지만.. ㅎㅎㅎ
    언니의 칼이쓰마로 나이 든 학생들은 잘 지도하시구요..
    벌써 3월도 다 가고..4월에 한번 보아요..